애플 포스터치 (강도인식 트랙패드)로 바뀌는 15가지 오에스텐 동작들

애플 포스터치 (강도인식 트랙패드)로 바뀌는 15가지 오에스텐 동작들

포스터치

 애플은 새로운 맥북 레티나를 통해 새로운 사용자 환경인 포스터치가 탑재되는 트랙패드를 내놓았습니다. 포스터치기술은 문자 그대로 여러분들이 트랙패드를 누르는 강도에 따라서 다른 동작을 수행할 수가 있는 기술입니다. 

NewImage

 그래서 포스터치가 탑재된 노트북 제품군, 맥북 레티나와 2015년형 13인치 MacBook Pro 레티나가 포스터치를 현재 사용할 수가 있습니다. 그래서 이미 출시된 신형 MacBook 프로를 가지고 포스터치를 사용해 보았습니다.

 동영상을 통해서 확인할 수 있는 버스 터치가 적용된 오에스 텐 동작들은 다음과 같습니다.

첫 번째 어떤 파일이나 폴더명을 이름을 바꿀 때 좀 더 강하게 트랙패드를 눌러주면 됩니다. 

두 번째, 어떤 파일을 미리 볼 때 포스터치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훑어보기 기능을 사용하는 것이죠. 기존에는 스페이스바를 이용해온 것이 보편적입니다. 

세 번째, 달력에 날짜에 일정을 볼 때도 포스터치를 사용하게 됩니다. 기존에는 이중 클릭을 해야만 달력의 일정을 볼 수 있어 불편했었습니다. 

 네 번째, 어떤 약속을 잡을 때 특정 날짜로 된 글자를 꾹 누르면 달력에 일정을 생성할 수가 있습니다. 이때도 포스터치를 사용할 수가 있습니다.

 다섯 번째, 지도에서 특정지역에 핀을 꽂을 때 포스터치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여섯 번째 , 지도에서 특정 지역을 확대 및 축소할 때, 포스터치를 이용해서 그 속도를 제어할 수 있습니다. 

일곱 번째,어떤 단어 뜻을 사전에서 찾을 때 포스터치를 눌러서 확인할 수가 있습니다.

여덟 번째, 퀵타임 같은 재생기에서 재생 속도를 빠르게 조절할때 포스터치를 사용해서 빠르게 재생할 실수가 있습니다.

아홉번째, 열려진 앱으로 모든 창을 볼 때, 포스터치를 사용할 수 있습니다. 

열 번째,여러분이 독에서 아이콘을 우클릭 하는 동작을 포스터치로 대체할 수 있습니다.

열한 번째,사용자의 주소록에서 연락처 정보를 편집할 때, 포스터치를 이용해서 해당 부분을 바로 편집할수가 있습니다.

열두번째,사파리에서 특정 링크를 새로운 사파리창으로 열 때, 포스터치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개인적으로도 , 동영상에서도 이 기능이 아주 유용할 것이라고 생각이 됩니다.

열세 번째, 어떤 전화번호나 이메일 주소로부터 새로운 연락처를 생성할 때도 포스터치 기능을 활용할 수 있습니다.

열네번째, 메세지 앱에서 사용자로부터 메세지 방해차단하는 기능을 포스터치로 부를 수 있습니다.

열다섯 번째, 미리보기 앱에서 포스터치를 사용하게 되면 그리는 선의 굵기등을 조절할 수 있습니다.

이상이 포스터치를 활용하는 오에스텐동작들이었습니다. 이 밖에도 더 많은 동작들이 포스터치로 대체 및 활용될 수 있는데요.

애플이 포스터치 API 를 오늘 공개함에 따라 더 많은 응용프로그램들이 포스터치를 활용하게 될 것으로예측됩니다.

이와 더불어 애플 매직트랙패드도 포스터치를 활용해서 신제품이 나오지 않을까 예측해 봅니다.

답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