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 연결시 아이포토 자동실행 막기

아이폰 연결시 아이포토 자동실행

아이폰 연결시 아이포토 자동실행 막기

요즘은 무선 동기화 및 iCloud 사진스트림 등의 기능이 좋아지면서 과거 USB로 연결하여 아이폰이나 아이패드에서 찍은 사진을 옮기는 수고가 덜어진 편입니다.

하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아이폰과 아이포토를 연결하거나 아이폰과 어퍼쳐를 연결하여 사진을 옮기는 방법은 별도의 장점이 있기 때문에 아직도 쓰일만 합니다. 제 경우는 정기적으로 아이폰과 아이패드 등을 어퍼쳐와 연결하여 사진이나 동영상을 옮긴 후 아이폰이나 아이패드의 사진이나 동영상을 삭제하곤 합니다.

왜 부득이하게 삭제를 하냐면 아이폰이나 아이패드의 여유공간을 확보하고 아이폰이나 아이패드에서 촬영한 사진 그리고 별도의 다른 카메라를 통해 촬영한 사진들을 통합 관리하기에는 여전히 맥이 나은 도구이기 때문입니다. 또한 아이폰이나 아이패드의 사진 보관함은 iOS용 아이포토와 양방향 동기화가 되지 않기 때문에 중복이 발생하는 문제점도 여전합니다.

그리고 iOS용 PhotoSync라는 무선 동기화앱도 사용하곤 했으나 동기화만 해줄 뿐 iOS에서 촬영한 사진은 여전히 iOS 사진 보관함에 남아 있어 중복이 발생하고 관리의 일관성에 문제가 있다는 것이 제 개인적인 결론이었습니다.

서론이 길었는데 맥용 아이포토나 어퍼쳐는 아이폰이나 아이패드와 연결시 자동으로 실행되는 기능이 제공됩니다. 기본 설정으로 되어 있어 사용자가 의도치 않게 아이포토가 실행되는 당황스러운 상황이 연출될 수 있는데요. 오늘은 이 설정을 꺼서 아이폰이나 아이패드를 연결하여도 아이포토나 어퍼쳐가 실행되지 않도록 조치해보겠습니다.

먼저 아이포토입니다.

아이포토를 실행한 후, 환경 설정에 들어갑니다.

환경설정에서 일반탭을 누르면 ‘카메라가 연결되면 다음을 열기’ 메뉴가 있고 여기서 여러분이 사용하고자 하는 응용프로그램을 선택해주시면 됩니다.

아이폰 연결시 아이포토 자동실행

아무 응용프로그램도 실행하고 싶지 않다면 ‘응용 프로그램 없음’으로 지정해주시면 됩니다.

아이폰 연결시 아이포토 자동실행

어퍼쳐도 거의 동일합니다.

어퍼쳐에서 환경 설정에 들어갑니다.

아이폰 연결시 아이포토 자동실행

환경설정에서 ‘Import’탭을 눌러 카메라가 연결시 실행될 프로그램을 “No Application”으로 선택해줍니다.

아이폰 연결시 아이포토 자동실행

자 이제 아이폰이나 아이패드가 연결되어도 아이포토나 어퍼쳐가 자동실행되지 않을 것입니다.

아이폰 연결시 아이포토 자동실행 막는 법을 배웠으니 직접 적용해보세요.

[daumview type=”button”][/daumview]

맥을 쓰는데 키노트를 모른다면?

답글 남기기